Living Tree

The Living Tree’ has been launched to develop and serve with the gifts that God gave us. Many sisters have served with quilts, postcards, and cards, etc. Anybody is welcome to display and sell the things they want to develop and serve with. If you are interested in doing this, please contact us.

리빙트리 사역은 하나님이 각자에게 주신 은사를 개발하고 섬기기 위해 만들어 졌습니다. 그동안 여러 자매님들이 퀼트, 책갈피, 엽서, 카드등 으로 섬겨 주셨습니다. 하나님이 각자에게 주신 달란트를 개발하고 섬기기 원하는 간사는 Book store에 전시하고 판매 할 수 있습니다. 관심 있으신 분들은 저희에게 연락해 주세요.
Living Tree

cross

three-books

rejoice-in-the-lord

두려움의 집에서 사랑의 집으로 (개정판)
오대원 저. 양혜정 역

[기독일보의 책소개 보기.]
한국인보다 한국을 더 사랑하는 벽안(碧眼)의 선교사 오대원 목사!!
그가 둘로 나뉜 한반도를 품고 나누는 ‘작지만 깊은’ 메시지

두려움의 집에서 사랑의 집으로는 예수전도단 설립자 오대원 목사가 ‘북한을 향한 하나님의 마음’을 담아낸 책이다.
이 책은 오직 남과 북이 하나님 손에서만 하나가 될 수 있다는 전제 아래, 전능하신 하나님께 겸손히 간구하며 앞으로 다루어야 할 통일 문제에 순결과 지혜로 대처해 나가야 한다고 이야기한다. 그것은 1950년 전쟁이 시작되었을 때부터 지금까지 민족 간의 분열로 깊어진 분단 의식과 피해 의식을 초월하여, 하나님의 계획 가운데 있는 북한의 그리스도인들을 새롭게 이해하는 것이다. 또한 하나님이 인종, 정치, 권력, 부 등 인간이 만들고 지켜온 경계들을 통해 세상을 바라보지 않으신다는 것을 깨닫고, 남북이 편견과 두려움을 내려놓고 같은 민족으로 서로를 대하고 싶어도 서로의 체제와 이면과 문화가 너무 다르기에 열정만으로는 그 차이를 해소하거나 극복하기 어렵다는 사실을 받아들이는 것이다.
저자는 사랑이 인간의 노력이나 느낌, 감정 혹은 단순히 남을 돕는 것이 아니라고 말한다. 진정한 사랑은 오직 하나님의 무조건적인 사랑, 희생적인 사랑, 상대방이 거절할 때조차 끊임없이 주는 사랑임을 역설하고 있다. 그런 사랑만이 모든 증오를 없애고 용서를 가져오며, 한국 전쟁 이후 남한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어느 민족보다 더 많은 고통을 겪은 북한 사람들의 아픔에 동참하게 하는 긍휼의 마음을 우리에게 부어줄 것이다.
또한 저자는 북한에 들어가 섬기려는 사람들에게 열정과 함께 지식과 지혜도 갖춰야 한다고 도전한다. 지혜와 계시의 성령이 자신들을 인도하시도록 내어드리는 것은 하나님께 속한 사람으로 온전히 그분께 순종하기 위해 기다리고 지켜보고 귀 기울여 들으며 하나님 아래 서 있는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온 세상을 사랑하시고, 남한도 북한만큼 사랑하시며, 북한도 남한만큼 사랑하신다. 그래서 저자는 북한을 섬기는 사역을 시작하기 전에 먼저 하나님의 큰 사랑이 우리 자신에게 치유와 회복을 가져오도록 해야 한다고 말한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두려움으로부터 자유케 하셨다는 것을 마음 깊이 깨닫고, 하나님의 영이 한반도에서 자유롭게 일하시게 하겠다는 결단과 함께 두려움의 집에서 나와 사랑의 집으로 가야 한다는 것이다. 지금이 바로 위로자 되신 성령이 우리와 함께 거하시고 치유와 평화, 회복을 주시도록 간구할 때이며, 이것이야말로 정녕 한반도에 깊게 배인 상처를 치유하는 길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초판이 출간된 지 13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이번 개정판은 오랜 시간이 흐르면서 변화된 한반도의 상황을 반영하고 시효가 지난 자료들을 수정 및 삭제했으며, 2015년판 저자 서문과 후반부에 두 개의 장(chapter)을 새롭게 추가했다. 또한 영한대역으로 편집되어 원문과 함께 읽을 수 있으며, 한글에 익숙하지 않은 한국인 디아스포라들이나 남북의 통일 문제에 관심이 많은 외국인들도 읽고 더 깊은 사고와 담론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다.

[독자 대상]
북한 선교 사역자, 북한 선교 관계자
북한을 섬기기 원하는 지역교회 목회자와 교회 지도자
교인들에게 읽힐 북한선교 입문서를 찾는 지역교회 목회자

 
the-meditating-christian묵상하는 그리스도인

시편을 139편을 먹고 자라는 뿌리 깊은 나무로 순례!

말씀 묵상의 기본을 전해주며 깊은 묵상의 세계로 안내하는 책. 한국 사람보다 한국을 더 사랑하는 벽안의 선교사 오대원 목사는 지식이나 신학적 해석에서 멈추기 쉬운 묵상을 하나님과의 친밀한 교제의 차원으로 끌어올리고 있다. 이 책은 하나님과 마주 앉는 묵상의 시간이야말로 경건이 무너진 세대, 메마른 삶을 살고 있는 우리가 가장 먼저 회복해야 할 가치라고 강조한다.

[본문 중에서…]

성경을 읽고 묵상하는 사람이라면, 하나님의 말씀에는 자석처럼 그는 힘이 있음을 잘 안다. 성경은 하나님에 대한 지식을 제공할 뿐 아니라, 읽는 사람이 하나님을 만나도록 이끈다. 말씀은 그 자체가 생명이고, 그에 접하는 사람보다 훨씬 더 살아있고 힘이 있다
말씀을 묵상하면 그 말씀을 적용하게 하시는 성령에 의해 새롭게 된다. 또한 그리스도를 따르는 모든 자들에게 약속된 풍성한 생명을 더 온전히 경험하게 된다. 하나님의 말씀을 묵사하는 여정을 시작하기에 앞서, 우리가 묵상하는 말씀이 하나님의 살아 있는 말씀이라는 사실을 기억하자! 하나님은 그분의 말씀 안에서 날마다 우리를 만나기 원하시며 모세에게 말씀하신 것처럼, 또 사람이 그 친구에게 이야기하듯이 우리에게 말씀하기 원하신다(출 33:11)

우리는 왜 묵상을 하는가?
첫째, 그리스도를 만나고 그분과 함께하는 가운데 새로워지고 싶어 묵상한다. 그분의 음성을 들음으로 충만한 기쁨을 얻고 싶기 때문이다
둘째, “하나님을 점점 더 온전히 알아 그분을 더 깊이 사랑하고 더 신실하게 따르기”위해서다.
셋째, 빛나는 하나님의 거룩하심에 사로잡혀 성령에 의해 완전히 변화를 받음으로써, 하나님의 참된 말씀이신 그리스도의 형상으로 완성되기 위해서다.

[추천사]
오 목사님의 책을 오랫동안 기다려온 까닭에 책을 읽기도 전에 감격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이책을 읽으면서 저는 저자의 모습은 사라져가고 말씀이 드러나고 예수님의 모습이 선명해지는 것을 경험했습니다.
┃강준민 목사 | 동양선교교회|

묵상이 삶의 질을 높이고, 치열한 삶이 묵상의 근력을 더하는 선순환적인 상승작용을 이 책 속에서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오정현 목사 | 사랑의 교회|

이미 영원한 본향으로 부름 받은 예수원의 아처 토레이 신부님과 더불어 한국과 한국 교회를 사랑하는 중보하는 사역에 평생을 드린 오대언 목사님은 이 한권의 책으로 그분이 사랑하는 한국 교회에 가장 소중한 선물을 안겨 주셨습니다.
┃이동원 목사 | 지구촌교회|

단순하고 검소한 생활로 젊은이들에게 주님의 겸손과 사랑을 몸으로 보여 주셨던 오대언 목사님의 책을 통해 하나님과 동행하는 성령의 능력을 얻을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주선애 교수 | 장로회신학대학교 명예교수|

오대원 목사님은 한국 교회의 영원한 친구이자 멘토입니다. 그를 통하여 수많은 젊은 영적 지도자들이 배출되었고 영향을 받아왔습니다. 이책을 통하여 많은 사람이 오대원 목사님의 신앙 인격과 비전을 만날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하용조 목사 | 온누리교회|

저는 신학이라는 학문을 하고 학자가 되었지만, 저의 신앙 생활과 신학의 기초는 오 목사님으로부터 배운 말씀과 말씀 묵상에 놓여 있습니다.더 많은 사람이 하나님의 임재 안으로 들어가는 새로운 길을 발견하게 되기를 기도합니다.
┃현요한 교수 | 장로회신학대학교|

저는 개인적으로 오대원 목사님의 묵상에 대한 가르침과 그의 묵상의 삶을 곁에서 듣고, 보고, 배울 수 있는 특권을 누렸습니다. 제가 누린 특권이 이 책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과 교회와 기관 안에 흘러가게 될 것을 기대합니다.
┃홍성건 목사 | 예수전도단 동아시아 대표|

[묵상하는 그리스도인]은 말씀을 가까이 하며 사셨던 분의 책답게 지식이나 신학적 해석에서 멈추기 쉬운 묵상을 하나님과 친밀한 교제의 차원으로 끌어올리고 있습니다.
┃문병현 장로 | 전 독수리예수제자훈련학교 책임자|

지금도 묵상을 통해서 하나님과의 깊고 친밀한 관계를 몸소 보여 주시는 오대원 목사님은 일과 삶의 참 목적을 놓친채 정신없이 달려가는 그리스도인과 신앙 공동체에게 ‘묵상’을 처방합니다.
┃문희곤 목사 | 예수전도단 대표|

 
by-david-e-ross지금은 엘리야 때처럼

[책소개]
한국인보다 더 한국을 사랑하는
벽안(碧眼)의 선교사 오대원 목사가 나누는
‘홀로 세상과 맞선’ 두 선지자 이야기

분열왕국 시절 북 이스라엘의 격동기를 풍미했던 두 선지자가 있었다. 그들은 바로 열혈 선지자 엘리야, 그리고 그의 제자 엘리사다. 한국인보다 더 한국을 사랑하며 한반도의 부흥과 한민족의 하나 됨을 위해 기도하고 사역해 온 벽안(碧眼)의 선교사 오대원 목사는 열왕기상하에 나오는 엘리야와 엘리사의 모습을 통해 지금의 우리가 나아가야 할 바를 일러준다.

엘리야와 엘리사는 우상숭배가 만연한 가운데 강한 성령의 능력을 힘입어 주님의 말씀을 외치고 놀라운 기적을 나타낸 선지자들이다. 그러나 그들이 강한 능력을 발휘한 것은 그들이 특별해서가 아니었다. 오직 하나님께 전적으로 의지하여 나아갔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었다. 지금은 엘리야 때처럼 교회 안팎이 총체적인 타락과 타협, 위선과 혼돈으로 사정없이 흔들리고 있는 시기다. 그러나 복음이신 예수 그리스도만 믿고 따르기로 결정했다면, 그 어떤 시간과 장소와 상황에 있든 그것은 끝이 아니다.

열왕기상 16장에서부터 열왕기하 13장을 순서에 따라 묵상하며 엘리야와 엘리사 선지자의 주요 행적, 그들이 만난 사람과 경험한 사건들에서 나온 메시지를 신앙의 핵심적인 주제들과 연결 지어 살펴본다.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로 살아가려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마음에 새기고 삶 가운데 품어야 할 다양한 주제를 저자 특유의 여유롭고도 꼼꼼한 관점으로 차근차근 풀어낸다. 책에 등장하는 사람과 장면과 상황은 옛날이야기 속에 나오는 것들이 아니다. 바로 지금 우리의 모습이며 우리 눈앞에 펼쳐지고 있는 이 시대의 이야기와 현장들이다. 더 늦기 전에 우리가 누구 편에 서 있는지 돌아보고 하나님께로 돌이켜야 할 때다.

[추천사]
엘리야와 엘리사를 통해 격동기였던 이스라엘에게 말씀하신 하나님이 오대원 목사님을 통해 한국교회와 모든 성도가 반드시 들어야 할 메시지를 전해 주시는 것 같아 매우 기뻐하며 이 책을 추천합니다.
유기성 목사 _ 선한목자교회 담임

하늘에서 임하는 은혜가 아니면 이 땅의 곤고함을 이기기가 너무 힘들어 보이는 모든 순례자에게 어두운 새벽을 밝히는 희망의 모닥불 같은 책이 될 것이다.
이동원 목사 _ 지구촌교회 원로, 지구촌 미니스트리 네트워크 대표

지금 한국교회에 꼭 필요한 메시지다. 이 책을 통해 하나님을 잃어버린 사회와 세상을 꾸짖으며 진리와 능력을 드러낼 엘리야와 엘리사들이 일어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이찬수 목사 _ 분당우리교회 담임

세속화되어 영적으로 어두운 이 시대를 향해 성령으로 새로워져야 함을 선포하는 책이다. 영적 암흑기의 이 시대 그리스도인들에게 어떻게 살아가야 할지를 안내해 줄 적절한 지침서가 될 것이다.
이철신 목사 _ 영락교회 담임

오대원 목사는 우리에게 세상에 예수의 소망을 가져다주라는 도전을 던진다. 하나님과 더욱 성숙한 관계 가운데 동행하기 원하는 자들에게 분명 값진 책이 되어 주리라 믿는다.
정순영 목사 _ 유니버시티 장로교회 담임, UCLA 장로교 예배당 목사

 
a-table-before-meA Table Before Me

A Table before me: The Meditating Christian reveals God as the Living God who has spoken to His people definitively through Jesus Christ and who continues to speak daily through His Word. God prepares a table before us each day, where He sits with us and feeds us His Word. The secret of meditation is that we do not have to force our entry into God’s Word. God delights to speak to all who will listen. He only requires that we listen, by opening ourselves to Him as He speaks, by focusing on the words that we read, and by allowing His Spirit to plant those words in our innermost being, just as a farmer plants seeds in the springtime. The result will be a transformed prayer life, deeper communion with God and a new joy in participating in God’s redeeming work throughout the world. The Korean edition of this book is a best seller in Korea, and translation has begun on the Chinese edition. David and Ellen Ross are Presbyterians who have served as missionaries to the Korean people for over forty-five years. Co-founders of Youth With A Mission Korea, and The Antioch Institute for International Ministries, their present ministry includes teaching and writing, providing pastoral care for long-term, cross-cultural missionaries, and ministry to North Korea. David is the author of two books on North Korea as well as numerous Bible study manuals.

 
these-are-the-days-of-elijahThese are the days of Elijah

Why a Book on Elijah and Elisha?

Because Christians today confront the same issues Elijah and Elisha did: strong spiritual attacks from evil powers operating in the world, the temptation to sacrifice faith through compromise, and the tendency to concentrate on form rather than essence in spiritual life.

Because Elijah and Elisha dealt with the key issues of the faith: Christian formation through listening and obeying God, true solitude, prayer, living by faith, compassion, justice, single-minded and wholehearted devotion to God, and evangelism and mission.

Pneuma Springs Bible Resources is a ministry of Youth With A Mission’s Antioch Institute for International Ministries (www.ywam-aiim.org) designed to produce Bible study materials that equip disciples of Jesus Christ to know the truth in which they stand and to enable them to be God’s instruments to extend the Kingdom of God throughout the world. Other available resources include the following books by David E. Ross: A Table Before Me (Xulon Press 2007), Out of the House of Fear, Into the House of Love (Korea YWAM Publishing, www.ywam.co.kr, 2002), and God Loves North Korea (Korea YWAM Publishing, 1999).

David E. Ross is a Presbyterian (PCUSA) pastor who together with his wife, Ellen, have more than fifty years of missionary experience and founded Youth With A Mission Korea and the Antioch Institute for International Ministries in Monroe, Washington. Their multi-cultural ministry includes teaching and writing, mentoring long-term missionaries, mobilizing and training Koreans living outside Korea in the diaspora, and working for reconciliation between North and South Korea for the sake of world evangelization.

 
new-korea뉴 코리아 New Korea

저자 : 피터 & 데비

거룩한, 겸손한, 그리고 숨겨진 사람들이 만들어 가는 그리스도의 몸
The holy, humble, and hidden

원래 하나로 창조된 민족이 분단의 고통과 상처를 치유 받고 다시 하나로 회복되는 모습을 보는 것은 분명 하나님의 마음입니다. 통일은 분명히 하나님의 계획 안에 있습니다. 통일은 하나된 코리아를 통해 세계 열방을 축복하시겠다는 그분의 의지이고, 열방을 향한 코리아의 운명입니다. 지금은 하나님의 뜻에 동참하여 그 일을 이루어 드리는 하나님의 백성이 일어날 때입니다.

‘뉴코리아’는 연합된 그리스도의 몸입니다. 혹시 하나님께서 명하지도 않으신 경주선상에서 뒤돌아 볼 여유도 없이 뛰고 있지는 않습니까? 내 집 짓던 연장을 잠시 다른 사람 집 짓기에 빌려 주지 않으면, 우리는 연합이 무엇인지 결코 깨달을 수 없습니다. 서로의 집을 지어 주고자 할 때 우리가 어디를 향해 가고 있는지 보게 됩니다. 연합의 비밀을 깨닫게 됩니다.
하나님의 뜻대로 살고자 하는 거룩하고, 겸손하며, 숨겨진 하나님의 사람들인 뉴코리아를 세우는 것이 이 책의 목적입니다. 또한 우리는 그들을 통해 코리아라는 민족이 구속되고 회복되어 열방을 축복하는 통일된 나라, 곧 유나이티드 코리아에 이르도록 준비하고자 합니다. 부디 이 책을 읽는 사람마다 뉴코리아 운동에 동참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추천사]
이 책은 코리아가 정치적이나 사회적으로 연합되기 전에 반드시 이루어야 할 성령의 연합, 그리스도 몸의 연합에 대해 말한다. 자기중심적이고 편안함을 추구하며 인간의 고통에 무관심한, 그래서 이 세상에 아무 영향도 주지 못하는 생활방식을 떨쳐 버리는 것에 대해 깊이 도전한다. 거룩하고, 겸손하며, 숨겨진 생활방식이 하나님께서 뜻하신 대로 뉴코리아의 일원이 되기를 추구하는 모든 이들의 표징이 되기를 소원한다.
오대원 목사_ 한국 예수전도단 설립자, YWAM-AIIM, 성령의샘(시애틀) 대표

저자들은 지난 20년간 북한 사역에 전력을 다해 왔고, 그 핵심은 하나님 나라가 한반도에 임하는 것이다. 이제 그 동안의 사역을 잠시 돌아보며 그들의 고백을 담은 책이 나왔다. 뉴코리아의 목적은 통일을 위한 통일이 아니라 “코리아 안에 있는 하나님의 영광이 회복되는 것”이라는 말이 감동적이다. 겸손하고 성결한 중보자들이 일어나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받으며 진정한 뉴코리아를 이루어 가기를 간절히 기도한다.
송민호 목사_ 토론토영락교회 담임

하나님께서 한 민족을 하나로 연합하게 하시는 일에 중보자로 서기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책이다. 이 책을 통해 거룩하고 겸손하며 숨겨진 하나님의 일꾼들로 어떻게 설 수 있는지 알게 될 것이다. 그리고 우리의 소원인 ‘통일’이 하나님의 소원임을 깨닫고, 하나된 조국을 통해 하나님께서 하실 큰일들을 기대하게 될 것이다. 한국을 사랑하는 모든 이들이 이 책을 읽으며 한국을 향한 하나님의 꿈을 회복하게 되길 바란다.
권준 목사_ 시애틀형제교회 담임